line

미디어스

Updated 2019.4.24 수 23:44
상단여백
HOME 미디어비평 블로그
오렌지캬라멜, 비난에 대한 변명?[블로그와] 대중문화를 말하고 싶을 때
바람을가르다 | 승인 2010.06.20 15:02

   
 
애프터스쿨의 유닛 오렌지캬라멜(나나,레이나,리지)이 '마법소녀'로 데뷔무대를 가졌다. <뮤직뱅크>, <쇼!음악중심>에 차례로 선을 보인 오렌지캬라멜은, 마치 일본애니메이션을 벤치마킹한 듯, 곡제목에 어울리게 '마법소녀'같은 이미지를 불러와 '신선하다'와 '충격적이다'라는 상반된 반응을 끌어내고 있다.

고적대컨셉의 애프터스쿨(After School) 뱅!(Bang!)이 절도 있는 카리스마가 넘쳤다면, 오렌지캬라멜(Orang Caramel)은 상큼 발랄을 넘어, 의상, 안무, 노래, 어느 하나 낯간지럽지 않은 요소가 없다. 다만 일본 아이돌이나 소화하기 알맞은 컨셉을, 애프터스쿨의 유닛 오렌지캬라멜이 과감히 따라했다는 도전정신을, 일단 높이 평가하고 싶다.

   
 
오렌지캬라멜, 비난에 대한 변명?

사실 오렌지캬라멜의 무대 영상을 처음 보고 많이 웃었다. 도대체 무슨 생각으로 다 큰 처자들이 코스프레를 하고, 미취학아동을 위한 노래를 하나 싶었다. 거기에 안무는 연습을 했던 그녀들에게도 고역이 아니었을까하는 생각마저 스쳤다. 그러나 영상을 보지 않고, 음악만 반복해서 들으니 묘한 중독성이 느껴졌다. '어라, 재밌네.', '나쁘지 않네.'   

오렌지캬라멜은 철저히 B급 정서를 반영한다. 대중적이라기 보단 매니아를 양산하기 알맞다. 특히 국내 정서를 감안하면, 쉽게 수용하기 버거울 정도로 가볍고 유치하다. 그러나 그 가벼움을 즐기는 사람들이 있다. 성인이라면 대부분 커피를 마시지만, 사이다나 콜라, 박카스와 같은 드링크를, 커피보다 즐겨 마시는 사람도 있으니까. 

일본을 따라했다? 솔직히 국내 아이돌중에 일본아이돌을 벤치마킹하지 않은 사례가, 과연 얼마나 될까. 어차피 음악도, 문화도 돌고 도는 것. 어디서 시작된 음악이냐, 장르냐가 중요한 것이 아니라, 얼마만큼 내 것으로 소화할 수 있느냐에 따라 평가는 달라지기 마련이다. 오렌지캬라멜이 일본아이돌을 따라한 것이 중요한 게 아니라, 그녀들이 어떤 장점을 가지고 대중에게 어필할 수 있느냐를 봐줘야 한다.

   
 
걸그룹 오렌지캬라멜을 보며, 일본아이돌을 떠올리는 사람들도 많았겠지만, 개인적으로는 유세윤과 뮤지가 결성한 UV가 생각났다. 그들의 퍼니송 '쿨하지 못해 미안해'가 네티즌의 폭발적인 반응을 끌어낸 것은, 그들이 서태지라서도 아니고, 음악이 비틀즈수준이기 때문도 아니다. 그저 가볍게 보고 듣고 즐기고 소비할 만한, '가벼움'이 지닌 '무거운' 가치가 숨어 있었기 때문이다. 대중음악의 무거운 편견에 어퍼컷을 날린 '가벼움'.   

오렌지캬라멜의 '마법소녀'가 유치하고 어색한 건 사실이지만, 국내 대중음악에 새로운 소스를 제공한 건 의미를 부여할 만하다. 사람마다 개성이 있듯이, 음악에도 개성이 있어야 발전을 도모할 수 있기 때문이다. 앨범과 음원을 어느정도 팔았느냐로 성공과 실패를 나눈다면, 음악은 어느 한쪽으로 쏠릴 수 밖에 없다. 현재 대중음악의 흐름과 구조가 이미 그렇게 잡혀가고 있지 않은가.

개개인의 취향의 문제로 접근하면 오렌지캬라멜을 비판하기 쉽다. 그러나 다양성을 인정하고 바라보면, 비판의 날도 무뎌지고, 단점외에 장점도 찾아낼 수 있다. 실패를 감안한 오렌지캬라멜의 겁 없는 도전마저 비판을 넘어 비난을 가한다면, 기획사들의 새로운 음악에 접근은 멀어지기 마련이다. 잘못된 점은 비판하고 수용하되, 좋은 점은 살리는 시행착오를 거친다면, 장기적으로 볼 때, 소비자뿐 아니라 대중음악시장에도 이롭게 작용하지 않을까 생각한다.

블로그 http://manimo.tistory.com 은,정답을 위해서 혹은 공감을 위해서 글을 쓴다기보단, 한사람 시각에서 대중문화를 바라보고 출발하는 조용한 '바람'일 뿐입니다.
단지 찾아주는 분들께 차갑지 않은, 조금이나마 시원한 바람이 될 수 있길 바랄 뿐이죠. 감사합니다.

바람을가르다  pibonacci@hanmail.net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9
전체보기
  • ㅋㅋㅋㅋ 2010-06-27 17:25:19

    아랫 님 대박   삭제

    • zzzz 2010-06-21 18:03:16

      노래 좋은데, ㅋㅋㅋ

      일본풍이면 뭐 어떄서 ㅋㅋㅋ

      그럼 네놈들은 아랫도리는 친일 아니냐 ㅋㅋㅋㅋㅋ   삭제

      • ㅇㅇ 2010-06-21 15:08:36

        그래 그러면 일본 롹 애니음악 다 따라해라ㅉㅉ   삭제

        • 어이가 없네 2010-06-20 21:12:57

          놀구 있네. 이러니 창의성이라고는 눈꼽만큼도 없는 대한민국 소리를 듣지...ㅡㅡ 표절곡도 듣기만 좋으면 칭찬해줄 기세   삭제

          • 오케이 2010-06-20 19:37:24

            솔직히 까고 말해서 노래들이 다 밋밋하면 재미없으니까 오렌지캬라멜 마법소녀처럼 개성이 있어야 되는거아니에요? 이 기사 좋은기사네요   삭제

            • 올크라이 2010-06-20 16:33:50

              무조건적이고 선정적인 기사보다는 여러시점에서 논리있게 쓴 이런 기사를 인터넷에서 보긴 참 힘든일인데..(심지어 인터넷기사보다는 그냥 일반 네티즌리뷰가 훨씬 더 잘 쓴 경우들이 많죠;) 참 잘 쓰셨네요. 오랫만에 진짜 글을 읽고 갑니다.   삭제

              • 공감합니다 2010-06-20 16:33:12

                일본냄새난다고 노래한곡에 반일감정대입해서 까대는인간들 한심하다. 무슨 한일전이냐?   삭제

                • 123 2010-06-20 16:23:25

                  다비치 노래 이상하던데 발라드부르다가 갑자기 댄스음악으로 바뀌고 이런 노래좀 그만..   삭제

                  • 애프터홍 2010-06-20 15:59:27

                    기사가참맘에들어요 이런게 바로 개념기사인것같아요
                    앞으로 이런글만올라왔음좋켔어요~~ 기자님 숙오하세요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안현우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Copyright © 2011-2019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