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20.10.30 금 19:42
상단여백
HOME 미디어비평 너돌양의 세상전망대
파면 팔수록 재미가 쏠쏠~ 범죄오락영화 ‘도굴’, 11월 개봉[미디어비평] 너돌양의 세상전망대
권진경 칼럼니스트 | 승인 2020.09.28 12:10

[미디어스=권진경] 유쾌통쾌한 범죄오락영화 <도굴>이 11월 초 개봉을 확정 짓고 극중 캐릭터들의 매력이 고스란히 살아있는 티저 포스터 3종을 공개했다. 

영화 <도굴>은 타고난 천재 도굴꾼 강동구(이제훈)가 전국의 전문가들과 함께 땅속에 숨어있는 유물을 파헤치며 짜릿한 판을 벌이는 범죄오락영화로, 지금껏 한국 영화에서 볼 수 없었던 ‘도굴’ 소재를 활용해 기상천외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영화 <도굴> 티저 포스터

공개된 티저 포스터 3종은 도굴의 신선한 소재와 배우들의 유쾌한 팀 케미스트리를 다양한 비주얼로 선보인다. 첫 번째 포스터는 ‘도굴’ 문자를 활용해 도굴꾼들이 땅속에서 도굴하는 모습을 다뤘다. 오래된 유물의 현장을 찾아간 도굴꾼들의 재기발랄한 모습과 미로 같은 문양의 로고가 만나 독특한 포스터를 완성했다. 두 번째 포스터는 고분벽화를 그대로 옮겨놓은 듯한 비주얼이다. 금동불상부터 백자와 같은 유물들은 물론 삽, 드릴, 랜턴 등 다양한 도구들로 도굴 작업에 집중하고 있는 캐릭터들의 모습까지 등장해 신선한 재미를 전한다. 두 포스터 모두 땅속 세계에서 현란한 기술을 펼칠 것을 예고하며 영화 <도굴>의 신박한 재미를 드러낸다. 

도굴의 순간을 포착한 듯한 마지막 포스터에서는 이제훈, 조우진, 신혜선, 임원희의 신선한 팀 케미스트리가 엿보인다. 유물을 발견한 순간을 포착한 듯한 비주얼은 도굴의 긴박함을 전하는 것은 물론, “땅파서 장사하는 도굴꾼들이 온다!”라는 카피와 함께 도굴팀의 남다른 호흡을 보여준다. 

영화 <도굴> 티저 포스터

<도굴>은 황영사 금동불상, 고구려 고분 벽화, 서울 강남 한복판 선릉까지 거침없이 파 내려가는 도굴꾼들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다. 타고난 천재 도굴꾼 강동구(이제훈), 고분벽화 도굴 전문가 존스 박사(조우진), 고미술계 엘리트 큐레이터 윤실장(신혜선), 전설의 삽질 달인 삽다리(임원희)까지 각기 다른 매력을 지닌 캐릭터들의 팀플레이가 오락적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여기에 <수상한 그녀>, <도가니> 등 조감독을 거쳐 데뷔하는 충무로 현장 베테랑 박정배 감독의 신선한 감각이 만나 파면 팔수록 매력적인 범죄오락영화를 완성했다. 

티저 포스터 3종 공개와 함께 극장가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것을 예고한 유쾌통쾌 범죄오락영화 <도굴>은 11월 초 개봉한다.

권진경 칼럼니스트  knudol@hanmail.net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진경 칼럼니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임진수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미디어스 후원 계좌 안내 : 하나은행 777-910027-50604 안현우(미디어스)
Copyright © 2011-2020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