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19.10.19 토 12:06
상단여백
HOME 미디어비평 박정환의 유레카
BTS가 日 불매운동 동참? 반한감정 부추기는 일본 매체의 왜곡기사[미디어비평] 박정환의 유레카
박정환 | 승인 2019.08.07 13:10

[미디어스] 한 일본 매체가 방탄소년단이 일본 불매운동에 동참했단 낚시성 제목의 기사를 발행해 일본 아미(방탄소년단의 팬덤)의 눈살을 찌푸리게 만들고 있다.

일본 매체 Share News Japan은 4일 ‘BTSが日本不買運動参加!やむを得ず日本を訪れることになったメンバーは韓服を着用し日本へ’라는 타이틀의 기사를 발행했다. 여기서 주목할 부분은 방탄소년단이 일본 불매운동에 동참이라도 한 듯한 뉘앙스의 ‘BTSが日本不買運動参加!’라는 제목이다.

Share News Japan 기사 화면 갈무리

Share News Japan은 해당 기사에 한국의 뉴스엔 기사를 인용하면서 “방탄소년단의 멤버가 일본 불매운동에 참가했다”고 첫 줄에 명기했다. 

Share News Japan은 해당 기사를 통해 이시영과 박명수, 정우성과 박호산 등 한국 연예인을 언급하면서, 마지막에 BTS가 한복을 입고 일본에 도착한 것을 기사로 다뤘다.

해당 기사 가운데서 논란의 소지가 되는 단어는 “やむを得ず”다. 방탄소년단이 일본에 도착할 당시 입고 온 한복이, 한국에서 일어난 일본 불매운동 때문에 “부득이하게” 입고 온 것처럼 묘사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방탄소년단 정국이 입고 다니는 한복은 일본 불매운동이 한국에서 일기 전부터 그가 일상적으로 착용해온 복장이다.

박정환  js7keien@hanmail.net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정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임진수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미디어스 후원 계좌 안내 : 하나은행 777-910027-50604 안현우(미디어스)
Copyright © 2011-2019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