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20.10.27 화 11:37
상단여백
기사 (전체 3,42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당신이 믿었던 페이크- 북한 마약 뉴스와 여론조사공정, 누가 가짜뉴스를 만드나
가짜뉴스를 만드는 것은 쉽다. 그 가짜뉴스를 믿고 싶은 이들은 진짜뉴스라 주장한다. 그런 흐름이 이제는 하나의 패턴으로 고착화된 상황이...
장영 기자  |  2019-04-23 14:10
라인
스트레이트- VVIP 범죄 소각팀? 버닝썬 아레나는 어떻게 법 밖의 범죄특구가 됐나
'버닝썬 사건'은 제대로 수사도 되지 않은 채 연예인 앞세운 논란 퍼트리기만 이어지고 있다. 아레나와 버닝썬은 강남 고급...
장영 기자  |  2019-04-23 11:47
라인
방탄소년단, 3연속 ‘빌보드 200’ 1위 기록으로 증명한 21세기 비틀즈
21일 미국 빌보드는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서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
장영 기자  |  2019-04-22 14:10
라인
자백 10화- 이준호 흔든 남기애의 충격적인 한 마디
악랄한 살인마 조기탁을 잡았다. 하지만 그를 잡는다고 모든 것이 끝나지 않았다. 조기탁에게 그런 지시를 내린 진짜 머리를 찾아야 하는 ...
장영 기자  |  2019-04-22 12:28
라인
대화의 희열2- 두려움 이긴 존엄, 승리가 아니라 이기적 이타심 이야기한 유시민
유시민이 에 출연했다. 유희열과 인연으로 출연을 결정했다는 유시민. 정치인이었고 작가이며 방송인이고 유튜버에 노무현 재단 이사장이기도 ...
장영 기자  |  2019-04-21 19:50
라인
자백 9화- 실체 드러낸 박시강 보고서, 비밀의 문은 열렸다
모든 것은 하나의 사건에 집중될 수밖에 없다. 거대한 권력의 민낯을 적나라하게 들춰낼 수밖에 없는 과정이 그 실체를 드러내기 시작했다....
장영 기자  |  2019-04-21 15:27
라인
거리의 만찬 ep21- 제주 4.3을 묻는 너에게 ‘死生’을 이야기하다
71년이 된 제주 4.3 사건. 우린 그 사건에 대해 얼마나 알고 있을까? 뒤늦게 세상에 알려질 수밖에 없을 정도로 잔혹했던 학살의 현...
장영 기자  |  2019-04-20 13:54
라인
스페인 하숙- 그는 왜 28번이나 산티아고 순례길을 찾았을까?
단순하게 먹고 즐기는 예능이 아니다. 스페인까지 날아가 하숙집을 연 이유는 산티아고 순례길을 걷는 이들을 위함이었다. 그리고 이 프로그...
장영 기자  |  2019-04-20 12:17
라인
페르소나- 아이유이거나 이지은이거나, 4인 4색 활용법 기대와 아쉬움
아이유를 4명의 감독이 각자의 스타일로 담은 영화 가 넷플릭스를 통해 지난 11일 공개되었다. 4명의 감독이 짧은 분량의 작품을 통해 ...
장영 기자  |  2019-04-19 12:06
라인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정준영 단톡방 집단 성폭행 사건의 전모와 태국인 밥
충격이라는 단어로는 부족하다. 정준영 단톡방에 모인 자들이 그동안 어떤 식으로 살아왔는지 시간이 지날수록 더욱 지독한 방식으로 드러나고...
장영 기자  |  2019-04-19 10:40
라인
콜라가 필요한 전쟁터와 사이다에 중독된 정치
‘막말’ 하면 대부분의 사람들은 정치꾼들을 떠올린다. 선거철만 되면 시장을 찾아다니며 일꾼이 되겠다고 고개를 조아리지만 그게 처음이자 ...
장영 기자  |  2019-04-18 12:53
라인
PD수첩 – 김학의는 보험, ‘윤중천 리스트’는 어떻게 만들어졌나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에 대한 세 번째 수사가 이어지고 있다. 하지만 두 번의 수사 결과와 다른 결론을 검찰이 낼 수 있을까? 검찰 과...
장영 기자  |  2019-04-17 11:16
라인
당신이 믿었던 페이크- 또 하나의 참사 ‘홍가혜 사건’과 ‘정준영 지라시’의 실체
여론조작이 어떻게 이뤄지고 이를 통해 어떤 피해가 생기는지 MBC 는 잘 보여주고 있다. 색다른 접근법으로 시사 프로그램의 새 지평을 ...
장영 기자  |  2019-04-16 14:50
라인
세월호 참사 5주기, 책임지는 자 없는 참사는 여전히 현재진행형
진도 앞바다에서 세월호가 침몰한 지 벌써 5년이 되었다. 5년이 지난 현재 '세월호 참사'의 진상은 밝혀졌을까? '...
장영 기자  |  2019-04-16 11:21
라인
자백 8화- 문성근 등장, 거대 사건의 실체와 진실이 드러난다
조기탁이 정체를 드러냈다. 조경선의 친한 오빠라고 소개했던, 우직해 보였던 허재만이 바로 조기탁이었다. 사이코패스이자 오 회장의 편에서...
장영 기자  |  2019-04-15 12:07
라인
자백 7화- 이준호 심장 통증 이유, 남기애 아들 의문사와 관련 있다
드라마 의 핵심은 군 비리 사건이다. 대한민국의 국방비 규모는 세계 10위권이다. 2017년 기준 44조 원이 국방비로 사용되었다. 거...
장영 기자  |  2019-04-14 13:17
라인
방탄소년단 컴백, ‘작은 것들을 위한 시’ 전 세계를 흔들었다!
대한민국 가수의 신곡이 발표되자 세계가 흔들렸다. 국내 최대 음원 사이트인 멜론이 마비되었다. 뮤직비디오가 공개되자마자 12시간도 안 ...
장영 기자  |  2019-04-13 20:12
라인
거리의 만찬 20회- 스쿨 미투 그 후 1년, 왜 학교는 달라지지 않았나
학생들은 분명한 목소리를 냈다. 하지만 학교는 여전히 달라지지 않았다. 천지개벽이 일어나지 않는 한 조금씩 변할 수밖에 없는 것이 세상...
장영 기자  |  2019-04-13 10:31
라인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정준영 황금폰과 거제도 불법촬영물 유포 사건
정준영 황금폰은 그저 정준영에게만 존재하는 게 아니었다. 거제 조선소 성폭행 사건은 정준영들이 이 땅에 너무 많다는 사실을 보여준다. ...
장영 기자  |  2019-04-12 12:25
라인
‘낙태죄’ 헌법불합치, 성평등 시대 향한 중대한 진전
헌법재판소가 낙태죄에 대해 역사적인 헌법불합치 결정을 내렸다. 헌재는 임신 22주를 기준으로 잡았다. 그 정도 시간이라면 충분히 선택을...
장영 기자  |  2019-04-12 10:33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임진수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미디어스 후원 계좌 안내 : 하나은행 777-910027-50604 안현우(미디어스)
Copyright © 2011-2020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