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21.11.30 화 18:51
상단여백
HOME 뉴스 뉴스
채널A의 황당한 해명, '편파방송 아니다'논란 거세지자 공식해명 "장윤정에게도 출연요청했었다"
곽상아 기자 | 승인 2013.05.31 18:49

<채널A>는 '박종진의 쾌도난마'가 가수 장윤정씨 동생-어머니를 출연시켜 "(딸이) 사람을 시켜 나를 죽이려고 했다"는 등 자극적인 내용을 여과없이 내보내고 반론조차 담지 않아 편파방송 논란이 일자 공식 입장을 통해 진화에 나섰다.

   
▲ 30일 채널A '박종진의 쾌도난마' 방송화면 캡처

<채널A> '박종진의 쾌도난마'는 30일 장윤정씨의 동생과 어머니를 출연시켜, 장경영씨의 사업 실패 때문에 장윤정씨가 10년간 재산 전액을 날렸다는 주장에 반박하는 내용을 방송했다. 이 과정에서 "누나는 어머니를 정신병원에 집어넣으려고 했고, 사람을 시켜 죽이려고도 했다" 등의 자극적인 내용이 여과없이 보도됐으며 장윤정씨가 사적으로 나눈 카카오톡 메시지까지 대대적으로 공개됐다.

통상적으로 시사프로그램은 양측의 주장을 균형있게 담아내는 게 원칙이지만 장윤정씨의 반론은 전혀 담기지 않은 채 일방적으로 방송이 나간 것이다. 이날 방송은 진행자 박종진씨가 "장윤정씨 사실과 다른 부분이 있으면 방송에 나와주세요"라는 멘트로 마무리됐으며, 방송 이후 "말초신경자극 막장 케이블쇼" "쓰레기방송"이라는 네티즌들의 비판이 폭주했다.

이에, <채널A>는 31일 공식 입장을 내어 "'쾌도난마' 제작진은 장윤정 측에 방송 출연을 요청했지만 장윤정 측은 결혼을 앞두고 있어 출연할 수 없다는 의사를 밝혀왔다. 이에 제작진은 장윤정 측으로부터 어머니와 동생에게 질문하고 싶은 내용을 서면으로 받았고 이를 박종진 앵커가 대신 질문해 어머니와 동생의 답변을 받았다"며 편파방송이 아니라고 주장했다.

<채널A>는 "방송 도입부에 '이 얘기가 사실이 아니다 싶으면 장윤정씨, 언제든지 '박종진의 쾌도난마' 여기에 전화주시면 저희가 언제든지 출연을 시키도록 하겠습니다. 기다리겠습니다'라고 했고, 마지막에도 '오늘 어머님하고 동생 이야기를 들으셨는데 이 얘기가 사실이 아니다 싶으면 장윤정씨 언제든지 연락 주십시오'라고 했다"고 해명했다.

그러나, 사전에 장윤정씨 측에도 출연을 요청했으나 거부해 장윤정씨 대신 <채널A>가 몇몇 질문을 했다는 해명만으로는 '편파방송' '막장방송' 논란을 잠재울 수 없어 보인다. 제작진의 사전 노력과 상관없이, 이날 방송은 "(딸이) 사람을 시켜 나를 죽이려고 했다"는 등 자극적이고 일방적인 주장으로 도배됐기 때문이다. 방송 도입부와 말미에서 장윤정씨의 출연을 거듭 요청했다는 것도 일방적인 방송에 대한 해명이 되지는 못한다.

<채널A>의 공식 해명이 나온 이후에도, '박종진의 쾌도난마' 홈페이지 시청자게시판에는 "어줍잖은 변명 마시고 진심으로 사과하세요" "더러운 변명질" 등의 비판 의견이 이어지고 있다.

곽상아 기자  nell@mediaus.co.kr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상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6
전체보기
  • 여느녘 2013-06-04 21:33:19

    종편들이 대선때 한껏 좋은 흐름을 이어갔다가, 관심이 적어지니 이리저리 이것저것 아무거나 막 가져다 쓰는 모습이 참. 한편으로는 동아TV와 TV조선의 툭 튀어나온 행태가 JTBC와 손석희 언론인의 행보에 힘을 넣어줄 수도 있겠군요.   삭제

    • 나도여 2013-05-31 22:40:26

      모성이라는 단어를 안다면 방송에 나와서 자식험담을 할수있을까요? 세상에 자식보다 소중한것이 무엇일까요? 이 엄마에게는 자식은 안보이고 금전만 보이나보네요   삭제

      • greys 2013-05-31 20:31:09

        저거 진심 남쁜 인간들임 딸이랑 엄마랑 지금 뭐하는 거임 진짜 어이없음 이런 프로그램을 왜 하셨나요 !!!!!!!!!!!! 대체 왜!!!!!!!   삭제

        • ddd 2013-05-31 20:30:37

          장윤정이 뭐가 아쉬워서 저런거한테 무릎꿇고 사죄하러가는거지? 실컷돈 다쓰고 자기들입장 이상해지니까 방송나와서 짖어대는년놈들 쯧쯧 안타깝다   삭제

          • 강윤애 2013-05-31 19:37:59

            이런걸 방송이라고 참 채널에이 저질 프로네요 집안 싸움 불구경하고 부채질하고 어이 상실 프로그램~
            무슨 진실을 밝혀 장윤정이 남에 돈 횡령한것도 아니고 쓴사람들이 나와서 하는 얘기하고는~~ 그걸 기획사 방송사나 똑같습니다.   삭제

            • 모란이피기까지는 2013-05-31 19:19:57

              장윤정이어머니!너무힘들어보이십니다딸을낳아키운게아니라짐승을길렀군요그깐돈이뭐라고부모형제를등진답니까거기다가저를낳아길러주신엄마를정신병원에넣어버리려했다니요설마엄마가지어낸얘기를하겠습니까사위될인간도사람아니네요정신놓지마시고건강잘챙기십시요철없는딸언젠가는울면서무릎꿇고사죄하러오는날있을겁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개인정보책임자 : 안현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수현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 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안현우 02-734-9500 webmaster@mediaus.co.kr

              미디어스 후원 계좌 안내 : 하나은행 777-910027-50604 안현우(미디어스)
              Copyright © 2011-2021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