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22.5.28 토 12:49
상단여백
HOME 미디어비평 비춤의 세상돋보기
달라진 송중기, 이승기를 벤치마킹하는걸까[블로그와] 비춤의 세상돋보기
비춤 | 승인 2011.01.25 10:57

송중기는 매력 있는 남자입니다. 그런데 그동안 그가 보여 온 매력의 특징은 스마트하다는 것이었죠. 잘나고 똑똑하고 어디 가서 절대 기죽을 것 같지 않은 느낌덕분에 그의 외모는 더욱 자체발광하지 않았나 싶습니다. 성균관스캔들에서도 뺀질뺀질한 구용하 역을 맛깔스럽게 소화해내며 개성 있는 캐릭터를 만들어낼 수 있었지요. 그리고 이렇게 잘 다듬어진 빈틈없는 캐릭터덕분에 공중파 음악방송의 MC도 맡았고, 연말시상식을 비롯한 여러 굵직한 행사에서도 자신감 있는 진행을 펼칠 수가 있었습니다.

   
 
이렇듯, 잘생기고 똑똑하기까지한 엄친아 포스를 내뿜는 당당한 캐릭터이다 보니 어느 정도 거리감이 있었던 것도 사실입니다. 훈남 같은 편안한 느낌보다는 똑부러지는 귀공자의 느낌이었지요. 좀 주관적인 느낌이긴하지만 그는 주목받지 못할 바에야 쉰다는 느낌을 줄 때도 있었습니다. 고정으로 출연 중인 런닝맨 초반에 명석한 두뇌를 바탕으로 김종국에 버금가는 맹활약을 펼치기도 했지만, 분위기가 어긋나면 초반에 맥없이 탈락하거나, 쉽게 병풍이 되기도 했었습니다. 한편 런닝맨에 함께 출연 중인 동갑내기 광수를 대하는 모습도 시선을 끌었는데요, 몇 번인가 광수가 찌질한 실수를 했을 때 차갑게 면박을 주곤했었습니다. 뽀얗게 빛나는 송중기의 잘생긴 얼굴에 냉기가 흐르니 티가 팍 났었습니다. 사실 스마트한 이미지와 관대한 품성은 그렇게 어울리는 것은 아니지요. 그래서인지 동료를 잘 헤아려주는 편안한 친구라기보다는, 재치 있고 똑부러지는 인상을 줬던 것이 송중기의 모습이자 그만의 매력이었다고 생각합니다.

근데 요즘 송중기가 확 달라졌습니다.

카메라가 비껴가는 와중에도 열심히 동료의 말에 리액션을 해주고, 답답한 상황에서도 불평없이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 자꾸 눈에 들어옵니다. 게다가 똑부러지던 그가 요즘엔 망가지는 것조차 개의치 않는 인상마저 주고 있는데요, 지난주 런닝맨에서도 이런 모습이 두드러졌습니다. 지난주엔 5명이 한조가 되서 특정 주제에 대해 한사람씩 릴레이로 그림을 그려, 마지막 사람이 뭘 그렸는지 맞추는 게임을 했습니다. 예전 송중기는 그림을 발로 그린다는 평을 들은 바 있었는데요, 그동안 미술학원 다녔다며 적극적으로 먼저 그리겠다고 우기더군요. 근데 실력은 여전히 발그림이었고 사람들의 폭소를 자아냈지요. 쑥쓰러워 하는 송중기의 표정이 이쁘더군요.

   
 
   
 
동료들의 타박에 뻘줌한 표정을 만들어내는 것도 근래 들어서 자주 보는 것 같아 신선했지요. 그림 릴레이 도중에도 앞사람이 도저히 해석 불가한 그림을 보여줬는데요, 이런 상황에서도 불평 한마디 없이 최선을 다해 그리는 모습도 상당히 보기 좋았습니다. 프로그램이 진행되는 내내 다른 누군가의 한마디에도 열심히 리액션을 하는 모습도 자주 눈에 들어왔습니다. 대부분은 그저 편집이 되서 대충 스치고 말았지만 말입니다. 또 뮤지컬 미션에서는 어설픈 물구나무서기로 몸개그를 보여줬는데요, 누가 시키지도 않았는데 작정하고 망가지려는 모습도 예전의 스마트한 송중기와는 또다른 모습이었지요. 이런 모습을 보면 떠오르는 단어가 있습니다. 바로 허당이지요. 그리고 그 허당의 지존 이승기가 생각나네요.

이승기, 반듯한 이미지에 의외로 허당스러운 면모가 있어 친근감을 더해주는 국민동생으로 절대적인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천성적으로 겸손한데다가 공부도 잘해, 노래도 잘해, 연기도 잘하고, 인물 좋고 성격 좋은데 또 항상 최선을 다하는 모습까지... 훈남으로서 안티가 없는 대단한 캐릭터지요.

근데 요즘 송중기를 보고 있노라면, 왠지 이 똑똑한 친구가 자신의 발전을 위해 스스로를 변화시키고 있는 게 아닐까 하는 생각을 하게 만듭니다. 그리고 그가 벤치마킹한 대상은 이승기일 것 같은 막연한 추측을 하게 되네요. 바로 겸손함, 허당스러움, 최선을 다하는 마음을 느꼈기 때문입니다. 변화하는 사람은 매력이 있습니다. 변화하고자 노력하는 사람은 아름답지요. 그동안 빠릿빠릿했던 존재감을 스스로 허물고 열심을 다하고 있는 청년 송중기를 보니 기분이 다 훈훈해집니다. 자가발전을 위한 이런 태도는 저 역시 배워야겠습니다.

연예블로그 (http://willism.tistory.com)를 운영하고 있다. 사람속에서 살지만, 더불어 소통하고 있는지 늘 의심스러웠다. 당장 배우자와도 그러했는지 반성한다. 그래서 시작한 블로그다. 모두 쉽게 접하고 함께 공유할 수 있는 것에서 시작했다. 가장 가까운 사람과의 소통을 시작으로 더 넓은 소통을 할 수 있길 고대한다.

비춤  quess2@hanmail.net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9
전체보기
  • ㅇㅇㅇㅇ 2011-04-27 21:50:42

    덧글의 반 이상은 서로 까지 맙시다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 사람들...과연 모든 덧글을 다 읽고 쓴 걸까...
    무슨 이승기 팬이 어쩌구고 송중기 팬이 어쩌구야....-_-
    덧글만 보면 전에 엄청난 설전이라도 벌어진 거 같은 모양샌데...
    잘 보면 싸움은 거의 나지도 않았고 나지도 않은 싸움 말리는 꼴ㄷㄷㄷㅋㅋㅋㅋ   삭제

    • XX 2011-01-29 05:15:45

      그렇게 연예인 팬이랍시고 서로 까면 결국 상처받는건 연예인입니다.
      제가 송중기가 더 좋긴한데요 서로 까는 말 안하셨으면 좋겠습니다.
      이승기를 롤모델...까지는 아니지만 열심히 하는 송중기.뭘해도 이쁜 이승기.
      보기 좋잖아요. 세상에 지잘나고 남잘난거 없습니다.
      그리고 연예인 인간성가지고투닥투닥하는거 보기 않좋아요.
      자기가 직접 지내본것도 아니잖아요.
      연예인 도마 위에 올려놓고 칼질하려면 자기 부터 좀 되돌아보고 하십시오.
      뭐든지 열심히 하려다 실수한번 한것가지고...
      좀 헐뜯지 마세요 정말 보는 내가 가슴이 다 아프네 으흑ㅠ<<...   삭제

      • zzzz 2011-01-27 15:26:09

        ㅋㅋㅋ이승기 보고 밤의 황제래 ㅋㅋ 넘욱겨~ㅋㅋ
        이건 억지 아님?ㅋㅋㅋㅋㅋ 님들이 이승기가 밤에 뭐하는거 봤음?ㅋㅋㅋ
        그리고 송중기 팬들이 송중기 좋아하는것처럼 우리도 똑같이 이승기 좋아함 ㅋㅋ
        이런 글로 서로 좋아하는 팬들 욕되게 하지 맙시다 ㅋㅋ 솔직히 송중기 좋았는데
        싫어질려고 함 ㅋㅋㅋㅋㅋㅋ   삭제

        • ㅋㅋㅋㅋㅋㅋ 2011-01-27 15:23:28

          ㅋㅋㅋㅋ이승기 보고 밤의 황제래 ㅋㅋㅋㅋㅋ
          완죤 욱겨 ㅋㅋㅋㅋㅋ
          그럼 송중기는 반말의 황제?   삭제

          • 아놔 2011-01-27 15:19:36

            저는 갠적으로 송중기씨 팬들이쓴글 상관없구요저는 이승기 팬이지만 갠적으로 송중기도 좋아하는데이런 기사쓰는것도 연예인 비하하는거 아님?뭐 그냥 송중기도 그렇고 이승기도 그렇고 그냥개인의 개성이 비슷해서 그런거일수도 있고그리고 꼭 이승기 따라가는것이냐 이런식으로 쓰면 완전 어이없죠 이렇게 팬들 싸우는일없을줄알고 이런 기사쓰셧어요? 난 서로 싸우는 팬들보다 뜬금없이 이런기사쓴 기자가 더 어이없어요 뭐 기자님들은 네티즌들이 이런기사쓰면 관심있어 보이겠지 하고 쓰셧는지는 모르겟지만 지금 이기사는 송중기가 이승기따라쟁이다 이렇게 비하하는걸로 보여요 이기사쓴 기자님 앞으론 이런 기사쓰지 않으셧으면좋겟네요   삭제

            • zzzzzz 2011-01-27 15:11:20

              욱기닼ㅋㅋㅋㅋㅋㅋㅋㅋ 지금싸우는거 보니까 완전 유치함ㅋㅋㅋㅋㅋㅋ
              뭐송중기는 송중기고 승기는 승기고ㅋㅋㅋㅋㅋ
              아무 상관없는것 가튼데 ㅋㅋㅋㅋ
              ㅋㅋㅋㅋ그리고 이승기 성격괜찮음 ㅋㅋㅋ성격은 송중기가 이상하지 않나?
              반말로 사회보면서 ㅋㅋㅋㅋㅋ
              암튼 이런일로 자기가 좋아하는 연예인 얼굴에 먹칠하지 마셈 ㅋㅋㅋ
              자꾸 이상한말하면 사이버수사대에 신고하는법이 있음ㅋㅋㅋㅋㅋ   삭제

              • ..... 2011-01-27 15:05:57

                진짜 비슷한점 없는것같은데 왜 엮으시는지..ㅋㅋ   삭제

                • 얼음사탕 2011-01-26 21:58:41

                  서로 비슷한 점 별로없는거 같은데 왜 자꾸 기사가 엮어서 나는지 모르겠네..   삭제

                  • d 2011-01-26 19:22:28

                    이승기가 진 리 임   삭제

                    • 둘다진리임 --;; 2011-01-26 18:09:10

                      둘다진리임 --;;
                      서로까지맙시다 ^^   삭제

                      29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개인정보책임자 : 안현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수현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 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안현우 02-734-9500 webmaster@mediaus.co.kr

                      미디어스 후원 계좌 안내 : 하나은행 777-910027-50604 안현우(미디어스)
                      Copyright © 2011-2022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