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22.5.28 토 12:49
상단여백
기사 (전체 1,65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나와 봄날의 약속', 지구 종말 하루 전 벌어진 놀라운 이야기
오는 28일 개봉을 앞둔 (2018)은 지구 멸망 하루 전의 이야기를 다룬 옴니버스 미스터리 판타지 영화다. 지구 종말을 다룬 4개의 ...
너돌양  |  2018-06-27 09:37
라인
'백종원의 골목식당'- 백종원의 솔루션이란 날개, 그보다 중요한 것
백종원이 운영하는 체인점 식당들을 좋아하지 않는다. 가격대비 먹을 만한 음식을 제공한다는 생각은 들지만, 비슷한 가격으로 다른 식당에서...
너돌양  |  2018-06-26 18:27
라인
'류이치 사카모토: 코다'- 시대에 조응하며, 고난을 변화의 기회로 승화시킨 거장의 품격
쓰나미에서 살아남은 피아노와 마주한 음악가 류이치 사카모토는 잠시 말을 잇지 못한다. 세상의 많고 많은 피아노 중에서 사카모토는 쓰나미...
너돌양  |  2018-06-24 13:42
라인
‘백종원의 골목식당’, 우리 삶에도 보약 될 만한 백종원의 쓴소리
SBS (이하 )은 상당수 시청자들에게 음식점 자체에 대한 불신을 안겨줄 정도로 엄청난 파장과 분노를 유도했다. 에 등장한 4개의 식당...
너돌양  |  2018-06-19 13:17
라인
'물속에서 숨 쉬는 법'- 엇갈린 만남과 비극, 모든 존재는 그렇게 얽혀있다
두 가족이 있다. 대구의 한 자동차 부품공장에서 반장으로 일하는 현태(장준휘)는 인사과장 준석(오동민)으로부터 직원 한 명을 권고 사직...
너돌양  |  2018-06-13 12:29
라인
'기프실'- 4대강 사업으로 사라진 마을, 그래도 삶은 계속된다
기프실. 외래어처럼 들리는 이 이름은 지금은 이명박 정부의 ‘4대강 사업’으로 사라진 실제 지역명이다. 제20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 한국...
너돌양  |  2018-06-08 14:32
라인
[서울국제여성영화제] '구르는 돌처럼', 무용가 남정호의 내려놓기와 나눔에 관하여
2017년 여름, 대한민국 최고의 현대무용가이자 명망 있는 대학교수로 살아온 남정호는 한국예술종합학교 무용원 교수 정년퇴임을 반년 앞두...
너돌양  |  2018-06-08 12:35
라인
'바르다가 사랑한 얼굴들', 누벨바그 대표 여성 감독이 만난 얼굴들 예술이 되다
올해 20회를 맞은 서울국제여성영화제 개막작으로 선정된 은 60년 이상 작품 활동을 지속해온 아녜스 바르다의 첫 협업작이자, 바르다의 ...
너돌양  |  2018-06-02 10:38
라인
'슈가맨2'의 대미를 장식한 솔리드, 슈가맨의 정체성을 묻다
지난 27일 JTBC (이하 )의 마지막을 장식한 그룹은 90년대 중반 가요계를 풍미했던 그룹 솔리드였다. 솔리드는 지난 2014년 기...
너돌양  |  2018-05-29 11:22
라인
'영혼의 순례길'- 타인을 위한 기도에 나서는 티벳인들의 숭고한 여정
개인의 깨달음과 해탈을 중시하는 상좌부(소승) 불교와 다른, 대승 불교가 가진 극명한 차이점은 일체 중생을 제도하고 위로는 깨달음을 구...
너돌양  |  2018-05-25 14:34
라인
'서산개척단'- 강제 노역, 강제 결혼에 사기, 박정희 정권 인권유린의 실체
오는 24일 개봉하는 이조훈 감독의 (2018)은 1961년 ‘대한청소년개척단’이란 이름으로 박정희 정권이 서산개척지에서 자행한 국가 ...
너돌양  |  2018-05-22 11:06
라인
'슈가맨2'- 장나라, 양동근보다 놀라웠던 골목길 원곡자 이재민의 등장
지난 20일 JTBC (이하 )은 일명 배우 특집으로, 가수 활동은 하고 있지 않지만 연기, 예능 등으로 꾸준히 활동을 이어나가는 슈가...
너돌양  |  2018-05-21 14:50
라인
'극사적 에로스', 주체적인 여성을 향해 하라 카즈오가 보내는 지극한 러브송
제15회 서울환경영화제 일본영화특별전에서 상영하는 하라 카즈오의 (1974)는 하라 감독이 그의 전 연인 미유키에게 보내는, 애절하면서...
너돌양  |  2018-05-20 15:46
라인
'카운터스', 전직 야쿠자가 혐한 시위에 날리는 통쾌한 카운터펀치
이일하 감독의 (2017)는 혐한 데모를 저지하기 위해 조직한 ‘오토코구미(男組)’의 리더 다카하시를 중심으로 일본 우익들이 주도하는 ...
너돌양  |  2018-05-20 15:14
라인
<슈가맨2> 국민고백송 '그랬나봐', '사랑합니다'의 맞대결, 모두 다 웃었다!
13일 방영한 JTBC (이하 )에는 유재석, 유희열 양 팀의 자존심 대결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노래들이 슈가송으로 등장하여 이목을 ...
너돌양  |  2018-05-14 13:43
라인
'뜻밖의 Q'- 확 바꿨지만 효과 미미, 분명한 이유 있다
MBC 는 참으로 솔직한 예능이다. 지난 5일 방영한 첫 회부터 자아비판을 아끼지 않았던 제작진은 다음 회에서도 스스로에 대한 비판 ...
너돌양  |  2018-05-13 12:24
라인
'원더스트럭', 1927 vs 1977? 뉴욕에 대한 예찬가이자 영화에 대한 영화
1977년, 미네소타주 건플린트 호수에 사는 벤(오크스 페글리 분)은 매일 늑대가 나오는 악몽을 꾼다. 얼마 전 벤은 불의의 사고로 엄...
너돌양  |  2018-05-04 13:33
라인
'렛 더 선샤인 인', 운명의 남자보다 더 중요한 수수께끼의 해답
남편과 헤어진 후 홀로 딸을 키우고 사는 화가 이자벨(줄리엣 비노쉬 분)은 항상 자신의 운명의 남자를 찾기 위해 분주하다. 매력적인 이...
너돌양  |  2018-04-28 11:16
라인
홍상수 ‘클레어의 카메라’, 무언가를 바꾸려면 다시 한번 천천히 봐야
한 영화제작사에서 실장으로 근무하던 만희(김민희 분)는 칸영화제 출장 도중 회사 대표 남양혜(장미희 분)에게 영문도 모른 채 해고를 당...
너돌양  |  2018-04-26 10:39
라인
'무문관'- 부처가 되기 위한 천일간의 수행, 죽음도 불사한 깨달음의 길
“개에게도 불성이 있습니까? 없습니까?”무문관. ‘무(無)’의 정확한 탐구만이 선문(禪門)의 종지(宗旨)로 들어서는 제일의 관문을 뜻한...
너돌양  |  2018-04-23 09:45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개인정보책임자 : 안현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수현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 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안현우 02-734-9500 webmaster@mediaus.co.kr

미디어스 후원 계좌 안내 : 하나은행 777-910027-50604 안현우(미디어스)
Copyright © 2011-2022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