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19.10.17 목 16:56
상단여백
HOME 뉴스 뉴스
사기업체 IDS홀딩스 홍보 기사의 실체IDS, 마케팅 업체 동원…'이미지 세탁'에 언론·포털 이용
전혁수 기자 | 승인2017.01.31 08:45
  • ids엘림유세* 2017-08-03 14:41:56

    내가 저 기사보고 속아서 피해자 됐다.
    T사도 공범이다.   삭제

    • 아이디에스디저스 2017-08-03 01:16:12

      IDS홀딩스와 연루된 언론인들은 모두 부끄러운줄 아십시오!!
      진실을 알려야할 언론인이 진실을 덮으려 하다니요!!
      대체 얼마를 받으셨길래 어떤 압박이 있었기에 그랬습니까!!   삭제

      • IDS타도 2017-08-02 23:09:28

        여기는 대암민국인가요?? 나라일하는분들 쪽팔리지 말았으면합니다!   삭제

        • 진실은 살아 있다 2017-08-02 20:54:27

          철저하게 피해자들을 기망한 행위를 이런 곳에다가 까지
          돈으로 도배했는지!!   삭제

          • IDS홀딩스 박살내자!!! 2017-08-02 18:35:59

            IDS홀딩스 피해자입니다
            이런 기사를 볼때마다 어처구니가 없습니다

            금융다단계 사기사건을 방치한 검찰과 언론도
            공범아닌가요?

            누구나 사기를 당할수 있습니다
            하루속히 이런 불합리한 사회 시스템이
            개선되기를 바람니다..   삭제

            • ids 처벌 2017-08-02 18:22:18

              사기꾼들은 돈벌어서 그돈으로 언론도 좌지우지 하는군요.
              그돈은 누구돈입니까!!
              언론이 사실관계도 확인안하고 이런돈에 놀아나니 사기가 판을 치죠!
              피해자로서 이런 기사를 보고있자니 피가거꾸로 솟습니다!
              부디 ids사기집단이 엄벌을 받고 더이상은 우리사회에 이런기사가 안나오길 간곡히 바랍니다!
              꼭 처벌을 부탁드립니다!!   삭제

              • 홍콩봉이김선달 2017-08-02 17:43:45

                IDS홀딩스 대표 무기징역!!!! 모집책 전원구속하라!!!!!
                사기다단계유사수신 모조리 적폐청산 되어야합니다!!!!!!!!   삭제

                • 사기치고또치고 2017-08-02 17:34:39

                  수십억에서 수백억 까지 사기친것들을 직권보석으로
                  풀어주니 돌아다니며 김성훈이 몇천억이 있는니
                  하며 합의   삭제

                  • 인간쓰레기 2017-08-02 17:07:41

                    김성훈쓰벌놈, 유한열사기꾼놈 그리고
                    지점장 놈,년들에게 다 무기징역을 꼭 선고부탁합니다   삭제

                    • 성공!성공!성공! 2017-08-02 16:30:32

                      홍보기사뿐아니라 김성훈 집행유예(유죄)기사
                      내리는것 까지 돈받고 담당한 업체 문닫아라!
                      사기쳐서 철저하게 유명인사들 불러서 눈속임하더니
                      영화 마스터, 쇠파리가 절로 생각난다!
                      쓰레기들의 자작극 이제 그만하고 전원구속하라!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임진수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미디어스 후원 계좌 안내 : 하나은행 777-910027-50604 안현우(미디어스)
                      Copyright © 2011-2019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