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17.10.21 토 13:07
상단여백
HOME 미디어뉴스 뉴스
'1조 사기' IDS홀딩스, 법원서 폭력사태 번져김성훈 25년 구형…IDS투대위, 피해자·변호사에 감금·폭행 가해
전혁수 기자 | 승인2017.01.10 15:54
  • 아이디에스디저스 2017-08-04 21:53:42

    투대위!! 피해자 코스프레 그만하시죠!!!
    순수 피해자들 그만 헷갈리게 하고, 나중에 땅을 치고 후회할걸!!
    변호사까지 폭언에 폭언에 테러하려 하다니!!
    강력대응 꼭 하십시오!! 변호사님!!   삭제

    • 김성훈무기징역 2017-08-04 07:51:30

      ids홀딩스 관련자들 모조리 엄벌에 처해야 함 김성훈은 무조건 무기징역   삭제

      • 사기꾼박멸 2017-08-03 23:06:45

        저 감금한 사람들도 분명 김성훈 부하들일듯... 결론은 공범들
        사기꾼이 분명한 김성훈한테 사기꾼이 아니라는 발언 듣고 사이비 광신도가 이런거구나 느낌   삭제

        • 홍콩봉이김선달 2017-08-03 21:44:45

          IDS홀딩스 관련자들 모집책전원구속!!!!!처벌하라!!!!!!!!!   삭제

          • 창조아이콘 김성훈 2017-08-03 21:27:45

            정말 쇼킹,,,, 조폭인줄 알았네~!!!
            그런다고 감옥에 있는 그사깃꾼님께서
            돈 줄거라 아직도 착각하고 있나본데,,,,
            우째,,, 신인줄 알았는데 실체가 사깃꾼이라...
            우리가 당한 쇼킹함 보다 더 쇼킹한 사실을
            이제 곧 확인할테니... 불쌍해서 우짜지~~~~~   삭제

            • 사기꾼끝까지추적 2017-08-03 16:03:41

              Ids홀딩스 관련자는 모두 처벌하자 유사수신행위도 사기다 수당받은것들은 다 공범이다   삭제

              • 사기꾼끝까지추적 2017-08-03 16:02:23

                사기꾼들의 특징 더 큰소리친다 당당한 척한다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리려한다 그러나 시간이 지나면 다 거짓말이라는거 들통났음에도 또 사기른 치려한다   삭제

                • IDS홀딩스 박살내자!!! 2017-08-03 15:32:10

                  저도 저 자리에 있었습니다!!
                  우리나라 법정이 맞나요?

                  피해증언을 한 피해자와 그 변호사에게
                  폭력을 휘두르다니요~!!!

                  모집책 전부 처벌하라!!!!   삭제

                  • ids엘림유세* 2017-08-03 14:48:19

                    뭐 저런 개쓰레기들이 참나 어이가 없다.
                    투대위 니들이 주범이다. 무기징역 기다려라!!!!!!!!!!!!!!!!!!!!!!!!!!!!!!   삭제

                    • 끝까지간다! 2017-08-03 13:48:40

                      서기꾼인지 폭력배인지 저들의 정체가 궁금.
                      유죄판결이 났슴에도 아니라하고 돌려막기.다단계.프로그램위조 증거가 나왔음에도 아니라고...
                      사이비종교 광신도들인 둣.교주 김성훈에 환장한...
                      교주가 저들에게만 극락을 약속했는지 무식하고 대책없이 구네요.감옥살이가 해결방법일 듯~~

                      .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안현우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Copyright © 2011-2017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