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17.12.16 토 12:26
상단여백
HOME 미디어뉴스 뉴스
고대영 KBS 사장, 프로그램도 경영도 반발 불러정규재 패널 선정 "경영진 개입"?...인사개편 "KBS 망칠 망사"
이준상 기자 | 승인2017.01.10 13:12
  • 조르바 2017-01-11 14:28:56

    kbs노조 ....
    참 어이가 없네요.
    참 엄망진창인 노조입니다.
    진실을 감추고 싶은가 봅니다.
    정규재주필님 힘내세요   삭제

    • 이거보세요에게 2017-01-11 09:11:48

      뭐 사람마다 생각이 다를 것이라 생각하지만.. 팩트만 보자면 박근혜는 탄핵. 최순실은 수감. 인정하나요 ? 그리고 언론들이 끊임없는 조작을 시도하는 상황도 개인적 주관이라고 생각합니다만.. 증거를 보여주세요 짜집기 편집하지마시고 .. 정황을 그렇게 사실처럼 말하면 되나요 ~~ 그게그거지   삭제

      • 이거보세요 2017-01-10 23:18:28

        정규재가 틀린말 하나도 안하던데요? 초반에 "이게 나라냐"라는 자극적인 글을 써댄 노회찬 의원에게 차마 그 "Fuc* USA"라는 노래 지은 정신나간 작자가 같은 제목의 노래를 지은 것을 아냐고 몰아붙인 것이었는데, 노회찬 자기 입으로 그걸 주사파라고 떠든게 웃겼던 것이지요. 그리고 정규재는 최순실을 옹호한 적이 없습니다. 노조가 90%라는 언론들이 끊임없이 조작을 시도하는 상황과 비이성적인 법치무시에 대한 원로의 호통이었는데 막무가내라고 몰아붙이는 이 기레기들을 어쩝니까?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안현우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Copyright © 2011-2017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