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22.1.18 화 15:36
상단여백
HOME 미디어비평 하재근의 TV이야기
김연아를 욕하는 사람들[블로그와]하재근의 TV이야기
하재근 | 승인2012.06.26 09:39
  • 그러네요... 2012-07-25 17:21:10

    괜히 읽었다는 생각이 실제 듭니다. 다른 사람들도 그렇게 생각할 권리가 있지요...그냥 시세가 그렇구나...운동 선수들이 cf찍는 건 당연히 돈입니다...실은 운동선수들도 cf찍을 권리도 있지만 그걸 좋게만은 보지 않는 시선들도 당연히 있거든요...그래서 선수들도 그걸 알면 더욱 좋을 것 같습니다. 좋게만 보지 않는 시선들도 있음을 알고 처신하는 건 그들의 몫이구요...너무 좋게 생각해줘라!이건 좀 아닌 듯합니다.   삭제

    • 어이없네 2012-07-03 10:10:06

      아 괜히 읽었네 시간아까워 쩝쩝   삭제

      • 어이없네 2012-07-03 10:01:42

        기자야 니가 바로 니가 말하는 연빠다 참 징그러운 기사다   삭제

        • ㅋㅋㅋ 2012-07-01 10:18:02

          스포츠스타가 광고 많이 찍는건 당연히 욕먹을 일인데 뭔 열심히 살아 ㅋㅋㅋ
          이건 어느나라에서나 욕먹는 일이다   삭제

          • ㅋㅋㅋ 2012-07-01 10:16:01

            아주 지 맘대로 썻네 ㅋㅋ 세번째 특히 웃기네요 열심히 산데 생각좀 하쇼   삭제

            • 김영택(金榮澤) 2012-06-30 02:08:35

              내글은 비싼글이다........10이68제곱승 무량대수 하고도 무한대 0원 내안의 우주만큼...   삭제

              • 김영택(金榮澤) 2012-06-30 02:05:50

                박태환 선수 CF를 찍으면 연습을 게을리 주저앉았다 호주인가 (1년전인가 2년전인가)
                어느 티즌은 신나게 욕지거를 넌 끝났다고 댓글을 달았다........
                그담번에 우승했어도 넌 끝났다고 또 남겼다. ... 나이다.. 내글은 아무나 남겨주는글이아니다.
                cf 찍고다녀도 지금은 게을리않하잖아   삭제

                • ㄷㄷㄷ 2012-06-29 23:34:30

                  기자님 기사를 아예 주관화 시키셨네요   삭제

                  • 김영택(金榮澤) 2012-06-28 20:49:29

                    남자가 생기기를 바란다............ 끝
                    일본피겨선수 아사마다오는 남자 있다.......... 나.....   삭제

                    • 김영택(金榮澤) 2012-06-28 20:47:45

                      남자가 생기기를 바란다............ 끝

                      나는 있어....일본피겨선수 아사다마오 ..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개인정보책임자 : 안현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수현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 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안현우 02-734-9500 webmaster@mediaus.co.kr

                      미디어스 후원 계좌 안내 : 하나은행 777-910027-50604 안현우(미디어스)
                      Copyright © 2011-2022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