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19.10.20 일 12:45
상단여백
HOME 뉴스 뉴스
민주통합당 최대 계보라는 ‘친노’, 누구냐 너는[분석]당신이 궁금할 '친노'에 관한 어떤 것들
김완 기자 | 승인2012.03.15 15:54
  • 숨겨진 진실 2 2012-03-18 20:23:19

    그리고 지금 민주당의 주류는 호남과 연계된 486입니다. 그중 상당수가 친노를 표방하나 나머지 대부분은 친노를 경쟁상대로 알고 있습니다. 이런 흐름이 대선까지 연결될까봐 걱정입니다. 조금 다른 프레임으로 민주당을 취재해 보십시요.   삭제

    • 숨겨진 진실 2012-03-18 20:20:10

      충분히 발품을 판 좋은 기사입니다. 하지만 "노무현계가 55명으로 최대 계보로 등극했다",1/4, 30% 등등 하는 부분은 진실이 아닙니다. 분모를 250으로 놓을 것이 아니라 공천신청자 700여명으로 놓아야 합니다. 10%도 안 됩니다. 그리고 노무현재단 기획이사가 다 친노인사가 아닙니다. "몇몇 지역의 경우 ‘노무현 이력’ 외에 별 다를게 없는 후보가 전도유망한 후보를 꺾어 뒷말을 낳았다."는 완전 허구입니다.   삭제

      • 111 2012-03-16 00:53:09

        미국과 IMF 국유본이 민주통합당 통합진보당 여당 필히 만들어줄거다ㅋㅋㅋ   삭제

        • 111 2012-03-16 00:52:09

          내가 세상을 설계했다.....내가 설계한대로 움직이게 되는 니들은 장기판의 말들이 되었다..
          드디어 신의 고지에 0.0001% ㅋㅋㅋㅋ
          끝내기 안타 노무현미fta 발효   삭제

          • 111 2012-03-16 00:50:35

            내가 설계한대로 움직이게 되는 니들은 장기판의 말들이 되었다..
            드디어 신의 고지에 0.0001% ㅋㅋㅋㅋ
            끝내기 안타 노무현미fta 발효   삭제

            • 111 2012-03-16 00:48:19

              끝내기 안타 노무현미fta 발효   삭제

              • 111 2012-03-16 00:45:33

                노무현미fta 발효 ...... 이게임의 승자 나 .노무현미 fta 폐기가공약인 민주통합당 통합진보당 .. 전원당선. 미국과 IMF 국유본이 민주통합당 통합진보당 여당 만들어줄거다ㅋㅋㅋ
                미국과 imf 국유본 배신 하는 미fta 폐기공약 .. 만세 ㅋㅋ   삭제

                • 111 2012-03-16 00:40:56

                  문재인 문성근 한명숙 전원 당선....
                  노무현미fta폐기공약인 니들 전원 미국과 IMF 국유본이 당선시켜서
                  노무현미fta 폐기 공약 주문하고 배신한댓가로 다 죽인데 ....   삭제

                  • 111 2012-03-16 00:39:17

                    문재인 문성근 한명숙 전원 당선....
                    노무현미fta폐기공약인 니들 전원 미국과 국유본이 당선시켜서
                    노무현미fta 폐기 공약 주문하고 배신한댓가로 다 죽인데 ....   삭제

                    • 111 2012-03-16 00:36:31

                      세종시..... 한명숙 출마선언.....
                      한명숙 너도 나와.......
                      김대중과 노무현 족속들 다 죽여 주마 ...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임진수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미디어스 후원 계좌 안내 : 하나은행 777-910027-50604 안현우(미디어스)
                      Copyright © 2011-2019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