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20.8.14 금 19:44
상단여백
HOME 뉴스 뉴스
30주년 'PD수첩' "시대의 정직한 목격자로 전진할 것"언론탄압, 소송과 맞서온 제작진 "시민들의 제보 덕분"...2일 '30주년 특집, 21대 국회에 바란다 편' 방송
김혜인 기자 | 승인2020.06.01 10:51
  • 자기수첩 2020-06-03 01:20:10

    편파방송으로 유명한 프로그램을...어찌.. ?!!   삭제

    • 수첩만으로 2020-06-01 11:26:02

      자기 수첩만 옳다는 생각인듯   삭제

      • 이영호 2020-06-01 11:22:11

        숭고한 듯 말하지만 자기 기준만으로 정직하다고 할 수 있는 건가요? 이미 언론을 힘으로 휘둘러서 많은 피해자들을 만들어내고 있는듯 하네요.   삭제

        • 의믿사화 2020-06-01 11:17:57

          진실이 아닌 의혹제기로 먹고 사는 방송   삭제

          • 어이상실 2020-06-01 11:04:55

            피디수첩이 그렇게 공경의 대상이라면 위장해서 취재하는 것이 정당한 프로그램이라고 생각하시는지.. 정말 국민들을 위한다면 어떠한 프로그램이 되어야 하는지 자숙하는 시간도 필요할듯 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임진수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미디어스 후원 계좌 안내 : 하나은행 777-910027-50604 안현우(미디어스)
            Copyright © 2011-2020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