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17.8.17 목 18:11
상단여백
HOME 전국뉴스 수도권
남경필 "사병 생활 중 표창...죄 물을 수 없다"
임진수 기자 | 승인 2017.03.20 15:52

[미디어스=임진수 기자] 남경필 경기지사는 20일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의 군 복무 시절 '전두환 표창장 수상' 논란과 관련, "사병으로서 군 생활을 열심히 한 것을 두고 죄를 물을 수는 없다"고 말했다.

남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전두환 개인에게 받은 것이 아니라,'특전여단장'에게 받은 표창이기 때문"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문 후보가 상대당의 대선후보이지만, 군 생활 중 표창을 받은 것에 대해 비판하는 건 옳지 않다"며 "박근혜 정부에서 공무원 생활 열심히 했다고 그들 모두를 국정농단세력이라고 할 수는 없지 않겠느냐"고 반문했다.

그는 "천안함 폭침 7주기 추모주간에 이런 불필요한 논란이 조국수호의 임무를 성실히 수행하고 있는 국군장병들의 사기에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칠까 우려된다"고 덧붙였다.

임진수 기자  ilyopress@gmail.com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안현우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Copyright © 2011-2017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