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20.11.27 금 18:14
상단여백
HOME 뉴스 기자수첩
'라쿤' 님을 찾습니다[기자수첩] 촛불집회 생중계한 엄모씨 인터뷰, 그 후
정은경 기자 | 승인 2008.05.27 14:57

지난 25일 청계광장에서 촛불집회를 생중계하던 엄모씨 인터뷰 기사 <"취재는 기자만 하나…미약하나마 현장 알리려"> 에 대한 독자들의 반응이 뜨거웠습니다. 밤늦게 기사가 올라갔는데도 댓글이 잇달아 달렸고 자체 조회수도 엄청나게 뛰었습니다.

이날 저녁 집회에 나갔다가 각종 장비로 무장(?)한 이 분이 신기하기도 하고 해서 짧게 즉석 인터뷰를 한 것이었는데 그 '파장'은 의외로 컸습니다.

미디어스 댓글에선 "이분이 아프리카TV(http://www.afreeca.com/에서 유명한 라쿤이다" "아니다" 작은 논쟁이 일었고 종합일간지와 방송에선 이 분을 인터뷰하고 싶다며 연락처를 알려달라는 전화가 종종 걸려왔습니다.

급기야 오늘(27일) 새벽에는 이 기사에 '본인'이라는 아이디로 이런 댓글이 달렸습니다.

2008-05-27 00:47:22    
본인인데요
저는 그냥 쉬엄쉬엄 나가본 거구요 -_- 라쿤님 행세할 의도는 아니였는데
때마침 라쿤님도 방송하시던 중이시더라구요 저보다 먼저 저는 24일날 가서 처음 &#48476;어요
여튼 저는 24일말고는 나간적 없구요... 본의아니게 라쿤님 사칭처럼 &#46124;네요 여튼
라쿤님 방송 수고하시구요 저건 라쿤님 아닙니다 -_- 글쓴이 본인이고 다른 사람입니다.


중간에 글자가 좀 깨졌는데, 제 기사로 인해 본의 아니게 이 분께 상처를 준 것 같아 죄송한 마음이 들었습니다. 기사에선 이 분이 이날 처음으로 생중계에 나왔고 '라쿤'님이라고 쓰지도 않았기 때문에 일종의 '해프닝'이지만 어쨌거나 원인 제공을 한 셈이 됐으니까요.

청계광장에는 이 분 말고도 수많은 '웹캠족'이 있는데 기사 하나로 이 분이 그들의 '대명사'인 듯 비춰지게 돼 당황스러움과 함께 책임감을 새삼 느끼게 됐습니다. 물론 이분도 부담스러우셨을 것입니다.

그래서 '오해'도 풀 겸, 라쿤님 인터뷰를 하려고 하는데 도무지 찾을 수가 없네요. 일부 인터넷매체에 '라쿤남방'이라는 아이디로 소개되기도 했는데 이메일 주소조차 알 수가 없는 실정입니다. '디지털 지진아'인 저로서는 아프리카TV에서도 어디서도 라쿤님을 찾을 수가 없어 이렇게 SOS를 청합니다.

라쿤님과 접촉할 수 있는 방법을 아시는 분께서는 제보 부탁드립니다. 혹시 라쿤님이 이 글을 보신다면 더 반갑겠네요.

   
  ▲ 아프리카TV 홈페이지(http://www.afreeca.com/).  
 
덧붙이면 엄모씨께서 이 글을 보실지는 잘 모르겠지만, 일부 매체에 연락처를 알려드린 것이 잘한 일인지 뒤늦게 고민을 하게 됐습니다. 기성 언론에 '디지털 게릴라'의 움직임을 소개하는 것도  의미있는 일이다 싶어 몇 군데에 알려줬는데 괜히 폐만 끼친 건 아닌가 해서 입니다. 앞으로도 계속 현장에서 님을 볼 수 있기를 바랍니다.

정은경 기자  pensidre@naver.com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은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아프리카시청자 2008-05-29 20:33:57

    라쿤님의 방송국 주소입니다.
    http://afreeca.com/rkparadigm
    애타게 찾으시는 듯 하여 방송국 주소를 알려드립니다만
    라쿤님은 언론 인터뷰를 자재 중이시니 이 점 참고 부탁드립니다.
    원래 롸쿤 님이 맞고 현재는 라쿤 이라는 닉네임으로 방송 중이신데
    라쿤남방 이라는 닉네임은 아프리카에서 라쿤님의 방송을 중계하는 제목들이
    많아서 이게 라쿤님방. 으로 많이 쓰인게 잘못불려 라쿤남방. 으로 퍼진듯 하네요. ^^;;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임진수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미디어스 후원 계좌 안내 : 하나은행 777-910027-50604 안현우(미디어스)
    Copyright © 2011-2020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