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21.10.24 일 12:01
상단여백
HOME 미디어비평 너돌양의 세상전망대
걸작 클래식 로맨스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리마스터링 재개봉[미디어비평] 너돌양의 세상전망대
권진경 칼럼니스트 | 승인 2021.03.23 10:46

[미디어스=권진경] 65년 만에 리마스터링으로 돌아온 영화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가 오는 4월 재개봉을 확정 짓고,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세계 영화사의 가장 기념비적인 작품으로 꼽히는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는 삶의 모든 것을 뜨겁게 사랑하던 여인 ‘스칼렛’과 운명처럼 그녀를 만난 ‘레트’가 그려내는 생애 가장 가슴 벅찬 클래식 로맨스로 거론된다.

영화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티저 포스터

1939년 공개 직후 “영원한 영화의 이정표”(Roger Ebert), “미국 역사상 최고의 작품”(Time), “이만큼 영향력 있고 미친 영화는 없다”(Guardian), “할리우드의 장엄한 영화 역사 가운데 가장 야심 찬 작품”(NY Times), “부정할 수 없는 걸작이자 전설”(ReelViews) 등 뜨거운 호평과 함께, 제12회 아카데미시상식에서 감독상, 작품상, 여우주연상 등 주요 8개 부문 포함 최초 10관왕을 시작으로 수많은 기록을 남긴 바 있다. 당시 엄청난 흥행 기록은 물가 상승률을 고려했을 때 80여 년이 지난 현재까지도 역대 북미 박스오피스 1위를 굳건히 지키고 있어 ‘영화사상 최고의 흥행을 기록한 영화’로 기네스북에 등재되었다.

또한 당시의 전형성을 깨부순 주체적인 여성 캐릭터 ‘스칼렛 오하라’부터 할리우드의 모든 것을 총동원한 초대형 스케일, “내일은 내일의 해가 뜰 테니까”라는 명대사를 남겼다.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는 미국영화연구소(AFI) 선정 ‘역사상 가장 위대한 영화’에도 이름을 올리며, 죽기 전 반드시 봐야 할 명작 중 하나로 꼽힌다. 특히, 세기의 미녀 ‘비비안 리’와 할리우드의 왕이라 불리던 ‘클라크 게이블’이 그려낸 가슴 벅찬 클래식 로맨스가 65년 만에 디지털 리마스터링으로 재탄생, 한 세기를 넘어 다시 펼쳐질 최고의 걸작이 어떤 새로운 감동을 전해줄지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한편, 이번에 공개된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티저 포스터는 세기의 배우 ‘비비안 리’와 ‘클라크 게이블’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또한 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잡지인 미국 타임지의 “할리우드 역사상 최고의 작품”이라는 리뷰가 영화에 대한 신뢰도를 높이는 가운데, 주인공 ‘스칼렛’의 뜨거웠던 삶을 축약한 “인생이 불꽃, 사랑이 전부였던 날들”이라는 의미심장한 카피까지 더해져 궁금증을 더한다.

영원히 기억 속에 각인될 고전 중의 고전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는 오는 4월 국내 관객들을 새롭게 찾아온다. 

☞ 네이버 뉴스스탠드에서 ‘미디어스’를 만나보세요~ 구독하기 클릭!

권진경 칼럼니스트  knudol@hanmail.net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진경 칼럼니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개인정보책임자 : 안현우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수현

「열린보도원칙」 당 매체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 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안현우 02-734-9500 webmaster@mediaus.co.kr

미디어스 후원 계좌 안내 : 하나은행 777-910027-50604 안현우(미디어스)
Copyright © 2011-2021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