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20.8.3 월 17:11
상단여백
HOME 뉴스 뉴스
경찰, '도청의혹' KBS 기자 자택 압수수색[수정] 8일 오전 국회 출입 장 아무개 기자 자택 압수수색
곽상아 기자 | 승인 2011.07.08 10:15

기사수정 오전 11시 25분

민주당 도청에 KBS 기자가 연루돼 있다는 의혹이 제기되는 가운데, 경찰이 장 아무개 KBS 기자의 집을 압수수색한 것으로 전해졌다.

복수의 KBS 관계자들에 따르면, 민주당 도청 의혹을 수사 중인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8일 오전 7시 30분경 장 아무개 KBS 기자의 자택을 압수수색했다. 장 아무개 기자는 경찰의 압수수색에 순순히 협조했으며, 현재 경찰은 압수한 노트북 등을 분석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장 아무개 기자는 KBS 정치외교부 소속으로서 국회에 출입하고 있다.

한 KBS 관계자는 "법원으로부터 장 아무개 기자 압수수색 영장이 발부됐다는 것은 그 기자라고 특정할 만한 정황이나 증거가 있다는 것 아니겠느냐"며 "그만큼 수사가 진척됐다는 것"이라고 밝혔다.

8일 오전 10시 현재, 장 아무개 기자의 휴대폰은 꺼져있는 상태다.
 

곽상아 기자  nell@mediaus.co.kr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곽상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섹.스파트너 애.인.대.행 찾는가 2011-07-08 11:33:01

    섹.스파트너 애.인.대.행 찾는가장 빠른길
    .
    →★← starvoj.com →★←
    .
    구속없이 아무도 모르게 만나서 쿨하게 즐겨볼래요?
    .
    한시간-3만원 긴밤-9만원 횟수는 무제한!
    .
    발가락부터 머리까지 깨끗히 입사
    .
    하1루밤 사랑~ 100프로~ 전국 각지 모두 가능~!
    .
    시간제한없고 언제든지 만나실 오파들
    .
    →★← starvoj.com →★← 에 오셔요 상상 그 이상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임진수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미디어스 후원 계좌 안내 : 하나은행 777-910027-50604 안현우(미디어스)
    Copyright © 2011-2020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