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20.7.5 일 01:02
상단여백
HOME 뉴스 뉴스
유료방송시장, IPTV 점유율 50% 돌파… IPTV-SO 격차 365만명유료방송 M&A 영향, 시장 점유율 2위 놓고 SKB·LGU+ 각축전 양상
송창한 기자 | 승인 2020.05.12 15:55

[미디어스=송창한 기자] 유료방송시장에서 통신 3사의 IPTV 점유율이 50%를 돌파했다. 유료방송 인수합병(M&A)에 따라 시장 점유율 2위를 놓고 SK브로드밴드와 LG유플러스가 각축전을 벌이는 양상도 나타나고 있다. 

12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발표한 '2019년도 하반기 유료방송 가입자 수, 시장점유율 산정 결과'에 따르면 케이블TV, 위성TV, IPTV 등 유료방송 가입자 수는 3360만 1484명으로 집계됐다. 2019년 상반기 대비 57만명(4% 증가)이 증가했다. 

사업자별로 살펴보면 KT 737만 7514명(점유율 21.96%), SK브로드밴드 509만 846명(15.15%), LG유플러스 436만 4601명(12.99%), LG헬로비전 400만 4190명(11.92%), KT스카이라이프 321만 975명(9.56%) 순이다. 

유료방송시장 매체별 점유율 현황 (과학기술정보통신부)

KT와 KT스카이라이프를 합산한 가입자 수는 1059만명으로 31.52%의 점유율을, LG유플러스와 LG헬로비전(구 CJ헬로)을 합산한 가입자 수는 837만명으로 24.91%의 점유율을 차지했다. 최근 SK브로드밴드와 합병 절차를 마친 케이블TV '티브로드'의 가입자는 303만 1806명으로 이를 합산하면 SK브로드밴드의 시장점유율은 24.17%가 된다. 추가 유료방송 M&A 가능성이 거론되는 현대HCN, CMB의 시장점유율은 각각 3.95%, 4.58%이다. 

유료방송시장 IPTV 강세는 IPTV 점유율이 50%를 돌파하면서 더욱 뚜렷해졌다. 각 유료방송 매체별 6개월간 평균 가입자 수는 IPTV 1683만 2979명(50.10%), 케이블TV 1355만 7530명(40.35%), 위성방송 321만 975명(9.56%) 순으로 집계됐다. 2017년 11월부터 IPTV 가입자 수가 케이블TV 가입자 수를 앞선 이후 IPTV 증가세, 케이블TV 감소세가 지속돼 2019년 12월 말 기준 두 매체 간 가입자 수 격차는 약 365만명으로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송창한 기자  sch6966@gmail.com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창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임진수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미디어스 후원 계좌 안내 : 하나은행 777-910027-50604 안현우(미디어스)
Copyright © 2011-2020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