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20.3.30 월 07:55
상단여백
HOME 뉴스 뉴스
뉴욕타임스, 19일 미 대선 지지 후보·인터뷰 공개"투명한 절차 만들겠다"…지지 후보 인터뷰 전문·영상 공개는 1860년 이래 처음
윤수현 기자 | 승인 2020.01.13 13:44

[미디어스=윤수현 기자] 뉴욕타임스가 오는 11월 치러질 미국 대통령 선거 민주당 지지 후보 인터뷰를 전면 공개하기로 했다. 그동안 뉴욕타임스는 대선 후보자와 비공개 인터뷰를 진행하고 이를 바탕으로 지지 후보를 결정, 발표해왔다. 

캐슬린 킹스버리 뉴욕타임스 부편집인은 9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대선 지지 후보 관련 정책 변화를 알렸다. 캐슬린 킹스버리는 “19일 뉴욕타임스 논설위원실은 민주당 대통령 지지후보를 발표할 것”이라면서 “가장 투명한 절차를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킹스버리가 말하는 투명한 절차란 지지 후보 인터뷰 전문과 영상을 공개하는 것을 말한다. 

뉴욕타임스는 대선후보들과 한 시간 이상의 인터뷰를 진행하고, 이를 바탕으로 지지 후보를 선정했다. 이번에는 인터뷰 과정을 모두 기록·촬영하고 대중에 공개할 예정이다. 뉴욕타임스가 지지 후보 인터뷰를 공개하는 것은 1860년 이후 처음이다.

킹스버리는 “역사적으로, 지지 후보 인터뷰는 비공식이었다. 이사회의 최종 판단 외에는 아무것도 공개하지 않았다”면서 “하지만 지금은 일반적인 시대가 아니다. 2020년 선거는 트럼프 대통령 탄핵 국면이라는 그늘에서 시작되고 있다. 유권자들은 이번 선거 과정에 대해 생각할 것이 많고, 우리는 유권자를 돕고 싶다”고 밝혔다.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는 조 바이든 전 부통령, 버니 샌더스 버몬트 주 상원의원, 엘리자베스 워런 매사추세츠 주 상원의원, 피트 부티지지 전 사우스벤드 시장, 마이클 블룸버그 전 뉴욕시장 등이다. 워싱턴포스트와 입소스가 11일 발표한 여론조사에서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이 48%의 지지를 얻어 1위를 기록했다. 2위는 20%를 기록한 버니 샌더스다.

아래는 캐슬린 킹스버리 트위터 글 전문이다.

On Jan. 19, the @nytimes editorial board will publish our choice for the Democratic nomination for president. It won’t be the first time we’ve endorsed a candidate — we’ve been doing that since 1860 — but we aim to make it our most transparent endorsement process to date.

Historically, endorsement interviews are off-the-record — meaning nothing said leaves the room, other than the board’s final judgement.

But these aren’t typical times. The 2020 election is beginning in the shadow of voter suppression, a presidential impeachment, not to mention climate change and escalating foreign conflicts. Voters have a lot to think about in this election cycle, and we want to help.

The board comes to its decision by doing something very few in America get a chance to: sitting down with each candidate for over an hour, and asking them questions they haven’t answered before on the trail or the debate stage. Sometimes, it got personal.

In a first for @nytopinion, all presidential candidate interviews will be on the record and filmed. Next week, we'll be publishing the full, annotated transcripts online.

Our endorsement will be revealed on Jan. 19 episode of @TheWeekly on @FXNetworks, which will feature portions of candidates' interviews and the board’s deliberations. The written version will be published shortly after. And we’ll take you behind the scenes in a pop-up podcast.

You’ll get to meet the editorial board, journalists with years of experience covering elections, foreign policy, health care and law. They brought their expertise to bear on these interviews, in the hopes it'll help voters with Democrats’ complex choices this primary season.

We know not everyone will agree with our endorsement or the thinking behind it. But our goal is to present an informed view through reasoned analysis and open debate. I hope you will tune in.

In the meantime, which Democrat would you endorse? (Asking for a friend.)

P.S. And yes, friendly reminder that @nytopinion is completely separate from @nytimes newsgathering operation. We do not speak for the newsroom.

윤수현 기자  melancholy@mediaus.co.kr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윤수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임진수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미디어스 후원 계좌 안내 : 하나은행 777-910027-50604 안현우(미디어스)
Copyright © 2011-2020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