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19.10.17 목 16:56
상단여백
HOME 미디어비평 김지한의 Sports Fever
유럽 부진 속에서 돋보인 전차군단, 우승 향기 느껴진다[블로그와] 김지한의 Sports Fever
김지한 | 승인 2010.06.28 15:38

2010 남아공 월드컵 개막 전만 해도 '전차군단' 독일이 강한 전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한 사람은 많지 않았습니다. 지난 달, 잉글랜드 FA컵에서 독일의 정신적 지주, 미하엘 발라크가 발목 부상을 당해 본선 출전이 좌절되면서 제대로 된 팀 전력을 보여줄 수 있을까 하는 의문이 많았습니다.

그러나 뚜껑을 열어보니 전차군단은 완전히 달라진 팀으로 거듭나면서 이제는 내심 20년 만의 월드컵 우승도 노려볼 수 있을 정도가 됐습니다. 라이벌 잉글랜드와의 16강전에서 독일은 젊은 피와 화끈한 공격 축구를 앞세워 예상을 뒤엎고 4-1 대승을 거두며, 우승을 향한 힘찬 진군을 이어갈 수 있게 됐습니다. 최근 4년간 메이저 대회에서 4강 이상의 성적을 거뒀던 가운데서 가장 걱정됐던 팀이 가장 최고의 기량을 보여주고 있는 것입니다.

   
 
독일의 상승세에 견인차 역할을 한 선수는 대부분 20대 초중반의 젊은 선수들입니다. 그 주인공은 루카스 포돌스키, 토머스 뮐러(이상 바이에른 뮌헨), 메수트 외질(베르더 브레멘)입니다. 지난 독일월드컵에서 신인상을 타며 스타로 거듭났던 포돌스키는 빠른 측면 돌파와 화려한 드리블, 정확한 슈팅 등 강력한 공격력을 앞세워 독일 공격의 핵임을 확인시켰습니다. 여기에 외질은 측면에서 공-수 양면에 걸쳐 영리한 움직임으로 자신의 재능을 유감없이 발휘하며, 개인 첫 월드컵에서 대담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또 20살의 뮐러는 A매치 경험이 6경기에 불과하지만 잉글랜드전 2골을 포함해 3골을 터트리며 순도 높은 골감각을 과시하고 있는 것은 물론 빠른 돌파를 통해 공격 기회를 많이 만들어내며 독일 차세대 공격을 이끌 해결사임을 보여줬습니다.

이들이 만들어낸 순도 높은 공격력은 독일 축구를 '재미없는 축구'에서 '화끈하고 재미있는 축구'로 탈바꿈시킨 원동력이 됐습니다. 독일은 이번 월드컵에서 모두 9골을 뽑아내며 32개 출전국 가운데 가장 많은 골을 뽑아냈습니다. 독일 특유의 조직 축구에 정확한 공격력이 장착된 공격 축구가 더해지면서 그 누구도 깨기 힘든 '더 강한 팀'으로 거듭날 수 있었던 것입니다. 평균 나이 25.3세로 1934년 이탈리아 대회 이후 가장 젊은 팀으로 나선 독일은 신형 엔진의 장착을 통해 매서운 팀으로 변모하면서 우승 후보 가운데서도 가장 안정적인 팀으로 이번 월드컵에서 강한 인상을 남기고 있습니다.

여태껏 월드컵에서 본 독일 축구와는 전혀 다른 차원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2010년 독일 축구 대표팀. 경험 부족으로 어려운 월드컵을 맞이할 것이라는 예상을 보기 좋게 깨고 있는 독일 축구는 '녹슨 전차 군단'의 이미지를 완전히 벗어던지고 유럽 최강팀으로의 진화를 선언하며 멋진 축구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지금 이 상승세만 잘 유지한다면 그들의 20년 숙원과 같던 월드컵 우승도 그리 멀게만 느껴지지는 않는 듯 합니다. 유럽팀들의 전반적인 부진 속에서 유독 돋보이는 전력을 보여주고 있는 독일이 정말로 이번 월드컵에서 그들이 바라는 성과를 낼 수 있을지 눈여겨봐야 하겠습니다.

대학생 스포츠 블로거입니다. 블로그 http://blog.daum.net/hallo-jihan 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세상의 모든 스포츠를 너무 좋아하고, 글을 통해 보다 많은 사람들과 공유하고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김지한  talktojihan@hanmail.net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임진수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미디어스 후원 계좌 안내 : 하나은행 777-910027-50604 안현우(미디어스)
Copyright © 2011-2019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