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17.12.16 토 12:26
상단여백
HOME 미디어뉴스 뉴스
EBS,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 III유형 '꼴찌'EBS, 종합청렴도 최하등급…방통위·과기정통부, 유형별 평균 웃돌아
전혁수 기자 | 승인 2017.12.06 16:00

[미디어스=전혁수 기자] 국민권익위원회가 발표한 2017년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 결과에서 한국교육방송공사(EBS)가 공직유관단체 III유형 평가에서 대상기관 중 꼴찌를 기록했다. 방송통신위원회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평균을 웃도는 수치를 기록했다.

▲6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국민권익위 박경호 부위원장이 2017년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연합뉴스)

국민권익위가 실시한 청렴도 측정은 부패방지 빛 국민권익위원회의 설치와 운영에 관한 법률 제12조(기능) 및 제27조2(공공기관 부패에 관한 조사·평가), 제27조의3(조사·평가결과의 공개)에 근거해 573개의 기관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573개 기관은 재직 직원 수에 따라 중앙행정기관 I유형(2000명 이상), II유형(2000명 미만)과 공직유관단체 I유형(3000명 이상), II유형(1000명 이상 3000명 미만), III유형(400명 이상 1000명 미만), IV유형(200명 이상 400명 미만), V유형(200명 미만)으로 분류했다. 국민권익위는 유형별 표준편차의 1.5배 이상 점수가 높거나 낮은 공직유관단체를 1등급과 5등급으로 분류했다.

이번 조사는 외부청렴도, 내부청렴도, 정책고객평가를 가중합산한 설문조사 결과에 부패사건 발생현황 및 신뢰도 저해행위 감점을 적용해 종합청렴도를 산출했다. 종합청렴도는 10점 만점으로 전체 기관 평균은 7.94점이었다.

▲EBS사옥. (사진=EBS)

EBS는 공직유관단체 III유형에 속했는데, 30개 대상 기관 중 종합청렴도 7.45점을 기록해 최하위에 그쳤다. 평균(8,34점)에 한참 미치지 못하는 수치다. EBS는 외부청렴도 조사에서도 7.56점에 그쳐 꼴찌를 기록했고, 내부청렴도 조사에서는 7.08점을 기록해 평균(7.62점)에 미치지 못했다. 특히 EBS는 평균보다 유형별 표준편차가 1.5배 이상 낮은 5등급을 기록해 체면을 구겼다.

방송통신위원회는 7.87점의 종합청렴도를 기록해 전체 평균에는 약간 못미쳤지만, 2000명 미만 중앙행정기관 평균(7.84)보다는 0.03점 높은 수치를 보였다. 방통위는 내부청렴도 평가에서 7.92점을 기록해 평균(7.66)을 웃돌았고, 정책고객평가에서도 7.49점을 나타내 평균(7.23)을 넘어섰다. 다만 외부청렴도 평가에서 7.94점을 기록해 평균 8.12점에 미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과기정통부 역시 7.63점의 종합청렴도를 기록해 전체 평균에는 다소 미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2000명 이상 중앙행정기관 평균(7.53)보다는 높은 수치였다. 과기정통부는 외부청렴도, 내부청렴도 평가에서 각각 8.08(평균 7.82), 7.73(평균 7.57)을 기록해 평균을 웃돌았고, 정책고객 평가에서는 6.34점을 기록해 평균(7.00)보다 낮았다.

설문조사에서 외부청렴도는 민원인·공직자의 입장에서 주요 대민업무의 청렴도를 평가해 부패지수(13개 항목), 부패위험지수(4개 항목)로 평가했고, 내부청렴도는 소속직원의 입장에서 해당 기관의 내부업무와 문화의 청렴도를 평가한 것으로 청렴문화지수(9개 항목), 업무청렴지수(24개 항목)에 관한 설문이 이뤄졌다. 정책고객 평가는 전문가·업무관계자·주민이 해당 기관의 정책 등 업무 전반의 청렴도를 평가한 것으로 부패인식(9개 항목), 부패통제(3개 항목), 부패경험(1개 항목)에 관한 설문을 실시했다.

이번 조사는 지난해 7월 1일부터 올해 6월 30일 사이에 측정대상업무와 관련해 해당 공공기관과 직접 업무처리 경험이 있는 국민 15만1986명을 대상으로 외부청렴도 조사를 실시했으며, 올해 6월 30일을 기준으로 현재 해당 기관에 근무하고 있는 소속직원 6만3272명을 대상으로 내부청렴도 조사를 진행했다. 정책고객 평가는 해당기관 관련 학계, 출입기자, 국회보좌관, 시민단체 등과 올해 6월 30일을 기준으로 해당 광역자치단체에 거주하고 있는 주민, 학부모 2만394명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조사기간은 올해 8월부터 11월까지이며 조사 방법은 전화조사와 온라인조사(스마트폰, 이메일) 방식으로 진행됐다. 95% 신뢰수준에서 표본오차는 외부청렴도 평가 ±0.04점, 내부청렴도 평가 ±0.03점, 정책고객 평가 ±0.05점이다.

전혁수 기자  wjsgurtn@naver.com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안현우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Copyright © 2011-2017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