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17.11.24 금 19:40
상단여백
HOME 미디어뉴스 뉴스
'독도새우' 효과? 문 대통령 지지율 74%긍정 평가 이유 '외교 잘함' 6%p 상승…정당 지지율, 민주당 47%-한국당 12%
전혁수 기자 | 승인 2017.11.10 10:49

[미디어스=전혁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의 지지율이 지난주보다 소폭 상승한 74%를 기록했다. 트럼프 대통령 방한과 문 대통령의 동남아 순방 등 외교 행보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10일 한국갤럽이 발표한 11월 2주차 대통령 직무 수행평가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74%의 지지를 얻었다. 지난주 대비 1%p 상승한 수치다. 잘못하고 있다는 의견은 18%였다.

▲청와대 국빈만찬 메뉴. 청와대는 트럼프 대통령의 기호를 맞췄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특히 트럼프 대통령 방한이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상승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문 대통령의 직무 수행 긍정 평가 이유 중 '외교 잘함'이 11%로 지난주 대비 8%p 오른 수치를 기록했기 때문이다. 독도새우, 트럼프 대통령과 이용수 할머니와의 포옹 등이 국민정서에 영향을 줬다는 분석이다.

문재인 대통령의 직무 수행 긍정 평가 이유 중 개혁·적폐청산·개혁 의지가 14%로 가장 높았고, '열심히 한다'는 이유가 12%였다. 부정 평가 이유는 보복 정치가 30%로 가장 높았고, 북핵(13%), 과도한 복지(8%) 등이 뒤를 이었다.

정당 지지율 조사에서는 여전히 더불어민주당이 압도적인 선두를 달리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민주당은 47%의 지지율을 기록해 12%를 기록한 자유한국당을 멀찌감치 따돌렸다.

다만 자유한국당의 지지율은 지난주보다 3%p 오른 12%를 기록했다. 바른정당 탈당파 9명이 자유한국당에 복당함에 따른 효과로 보인다. 바른정당은 원내교섭단체 지위를 상실했음에도 1%p 오른 7%의 지지율을 기록했다. 국민의당과 정의당은 각각 5%의 지지율을 나타냈다.

한국갤럽 여론조사는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전국성인 1002명을 대상으로 유·무선 RDD 조사 방식으로 이뤄졌다. 응답률은 18%, 95% 신뢰수준에서 표본오차는 ±3.1%p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전혁수 기자  wjsgurtn@naver.com

<저작권자 © 미디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혁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너굴맨 2017-11-10 13:21:35

    독도새우라니 우리도 드디어 외교적으로 뭔갈 하는거같아보여 좋네요 미국과의 관계증진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삭제

    • ansguden 2017-11-10 12:53:36

      탁현민이..........정말.......... 칭찬해 ~b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안현우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Copyright © 2011-2017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