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미디어스

Updated 2020.9.26 토 10:53
상단여백
기사 (전체 3,58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혜리 동생 쇼핑몰 광고 논란, ‘놀토’ 제작진은 문제의식 없었나
시청자들은 방송을 돈 내고 보지 않는다. 하지만 방송을 만들기 위해서는 큰돈이 들 수밖에 없다. 그 재원은 그저 나올 수 없다. 물론 ...
장영 기자  |  2019-07-07 23:47
라인
이열음 대왕조개 논란, '정글의 법칙' 제작진이 책임질 문제다
배우 이열음이 태국 당국에 의해 구속될 수도 있다는 이야기가 나왔다. SBS 예능 편에서 대왕조개를 캐서 먹는 장면이 논란이 되고 있...
장영 기자  |  2019-07-07 15:10
라인
여전히 시험대에 놓여 있는 사법 개혁
사법 개혁은 이뤄질 수 있을까? 노무현 전 대통령이 검사와의 대화를 하던 시절, 그들은 국민 앞에서 대통령도 조롱했다. 대한민국 검찰을...
장영 기자  |  2019-07-06 12:24
라인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 고유정 사건 속 평행이론, 우연의 반복일까
우연이 무한 반복해서 하나의 결과물이 만들어질 수는 없다. 고유정의 전 남편과 현 남편에겐 묘한 평행이론이 존재한다. 물론 현재는 현 ...
장영 기자  |  2019-07-05 13:01
라인
일본 경제보복에 일 국적 연예인 퇴출? 정당한 대응 아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트럼프 흉내내기에 여념이 없다. '트럼프의 애완견'이라는 비아냥을 들으면서까지 트럼프 바라기는 여...
장영 기자  |  2019-07-04 16:02
라인
실화탐사대- 충격 반전, 데이트폭행 사건 진실 외면한 경찰
2018년 10월 광주에서 벌어진 데이트 폭력 사건은 충격이었다. 언론에도 공개되며 데이트 폭력 문제의 심각성이 다시 한번 대두되었다....
장영 기자  |  2019-07-04 12:38
라인
조선일보가 윤지오 보도를 시작한 시점은
[미디어스=전혁수 기자] 장자연 사건과 관련해 조선일보가 사주일가 비호를 위해 증인의 신뢰도 떨어뜨리기에 집중하는 게 아니냐는 의혹이 ...
전혁수 기자  |  2019-07-04 09:31
라인
고유정 보도 차고 넘쳐, 시민을 위한 것일까
[미디어스=윤수현 기자] 언론은 고유정 씨의 살인사건이 알려진 후 한 달 가까이 연일 보도하고 있다. 살해수법이 정상적이지 않은 만큼 ...
윤수현 기자  |  2019-07-03 16:47
라인
“불편해도 괜찮아요”, 밥보다 중요한 파업의 의미
학교비정규직 노동자들이 7월 3일부터 파업에 들어간다. 강도 높은 노동을 하면서도 제대로 된 대우를 받지 못하는 노동자들이 자신의 권리...
장영 기자  |  2019-07-03 11:17
라인
영화 ‘더 보이’, 안티 히어로가 보여준 가치전복의 섬뜩함
충격적인 이야기가 아닐 수 없다. 기존 히어로물의 틀을 완전히 뒤집어버린 역발상이 던진 파장은 의외로 크고 강렬하게 다가온다. 시작은 ...
장영 기자  |  2019-07-02 13:57
라인
당신이 믿었던 페이크2- 탈원전 때문에 전기요금 폭탄? 탈원전 가짜뉴스 왜 판을 치나
공포 마케팅은 전형성을 띤다. 가짜뉴스로 대중을 기만하고 공포심을 줘 소기의 목적을 이루려는 언론들의 행태는 경악할 수준이다. 언론이라...
장영 기자  |  2019-07-02 13:38
라인
엘라 그로스 논란, 성인지 감수성의 시대 다시 화두가 된 성상품화
여성의 성 상품화 논란은 어제오늘의 일이 아니다. 이런 성상품화 경향이 가장 뚜렷하게 드러나는 분야가 광고다. 엘라 그로스는 현재 세계...
장영 기자  |  2019-07-01 13:49
라인
트럼프 김정은 판문점 회동, 새로운 역사를 만들었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장이 판문점에서 역사적 만남을 가졌다. G20 회동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트위터에 올린 글 하나...
장영 기자  |  2019-07-01 00:59
라인
대화의 희열2- 연기 장인 이정은, 오늘도 꿈을 꾼다
이제는 누구나 다 아는 배우가 된 이정은이 KBS 마지막 손님으로 등장했다. 이제는 없어서는 안 되는 배우로 자리 잡은 이정은. 그녀...
장영 기자  |  2019-06-30 12:29
라인
‘천생배우’ 전미선, 30년 연기인생 뒤로 하고 안타까운 선택
배우 전미선이 극단적 선택을 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안타까울 수밖에 없다. 연기 잘하던 배우가 갑자기 이러한 선택을 했으니 말이다. ...
장영 기자  |  2019-06-30 02:05
라인
송중기-송혜교 이혼 소식에 식지 않는 과잉 열기, 문제는
송중기와 송혜교가 결혼 1년 8개월 만에 이혼을 하게 되었다. 세기의 결혼이라 불렸던 이들의 결혼생활은 그렇게 빠르게 종료됐다. 그 이...
장영 기자  |  2019-06-29 12:46
라인
‘엉덩이 춤, NO!’ 단호하게 거부한 축구선수 VS 아직도 ‘미스 황’의 시대 한국당
짱구가 추는 엉덩이춤은 귀엽기라도 하다. 하지만 정당 행사에서 여성들이 바지를 내리고 속옷 퍼포먼스를 벌이는 것을 정상이라고 보는 이들...
장영 기자  |  2019-06-28 13:15
라인
‘실화탐사대’에서 조명한 성범죄 실태와 한국당 여성당원 행사 논란
혼자 있는 여성 앞에서 변태적인 성행위를 하던 남성이 힘들게 잡혔다. 하지만 경찰이 이 남성에게 죄목으로 삼은 것은 '주거침입&...
장영 기자  |  2019-06-27 11:07
라인
당신이 믿었던 페이크 시즌2- ‘손혜원 랜드’의 실체, 투기 프레임 무엇을 위함인가?
가 잠시 휴식기를 가진 뒤 시즌2로 돌아왔다. 우리 시대 다양한 가짜뉴스의 실체를 확인하는 프로그램이다. 색다른 시도를 통해 언론의 가...
장영 기자  |  2019-06-25 11:37
라인
그것이 알고 싶다- 영동 여고생 살인사건, 결국 다시 경찰이 문제다
2001년 한 여고생이 실종되었다. 바로 다음날 아르바이트하던 가게 옆 공사장 지하에서 죽은 채 발견되었다. 충격적인 것은 피해 여고생...
장영 기자  |  2019-06-23 14:01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2길 22 가든빌딩 608호 (우) 07238  |  대표전화 : 02-734-9500  |  팩스 : 02-734-2299
등록번호 : 서울 아 00441  |  등록일 : 2007년 10월 1일  |  발행인 : 안현우  |  편집인 : 임진수  |  개인정보책임자 : 윤희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희상 팀장
미디어스 후원 계좌 안내 : 하나은행 777-910027-50604 안현우(미디어스)
Copyright © 2011-2020 미디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ediaus.co.kr

ND소프트
Back to Top